만성적으로 재발되는 질염,
면역력의 저하로 인한​ 질내환경의 불균형이 원인입니다.​

질염은 여성 생식기 질환 중 흔한 질환으로 한의학적으로 대하(帶下)의 범주로 분류됩니다.
정상 분비물의 양이 지나치거나 생식기 내강의 어느 부위에 병적인 상황이 진행되어 생기는 이상 삼출물을 말합니다. 분비물의 색깔이 변하거나 냄새가 나고 외음부 소양감, 배뇨통, 성교통 등을 동반할 수 있습니다.

​정상적인 질분비물은 무색투명하며 약간의 점액성이 있습니다. ​
배란기와 임신중에는 분비물이 증가하는 것이 정상입니다.

건강한 질내 환경은 호기성 균인 유산균이 다수를 차지하며 질 산도(pH 4.5 이하)와
정상질내균에 의한 자정작용이 있습니다.

질염은 골반염의 위험을 높이고 ​임신한 여성의 경우 조산과 저체중 아기 출산의 확률을 높여​ 임신유지에도 악영향을 미치기 때문에 만성적으로 재발되거나 임신을 준비 중이라면 여성의 건강한 자궁 관리를 위해 늦기전에 질염치료를 시작해야 합니다.

가임기 여성에서 발생하는 질염의 90% 이상은 세균성질증, 칸디다성질염, 트리코모나스 질염입니다. 갱년기 이후의 여성에게서는 위축성 질염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면역기능이 감퇴되면 정상세균총의 균형이 깨지게 되어 ​각종 세균의 감염 기회가 증가합니다.​

이외에도 항생제 및 여성 청결제의 과도한 사용, 잦은 성관계, 피임기구의​ 사용 등으로 인한 질내 환경 변화가 질염의 원인이 될 수 있습니다.​

급성 질염은 항생제와 항진균제 치료로 호전될 수 있습니다.
그러나 잦은 항생제 사용은 오히려 유산균과 정상 질 세균까지도 사멸시켜 질내 환경의 불균형으로 인해 만성 질염이 발생하게 됩니다.
따라서 만성적인 질염에는 면역력을 키우고, 질내 유익균이 더 잘 살 수 있는 질내 환경을 만들어주는 근본치료가 필요합니다.

세균 감염이나 월경기, 성관계 등으로 습독이 침범하여 발생됩니다. 그외에 간의 습열로 발생하기도 합니다.
습열형, 습독형으로 나누어 치료합니다.

비장의 기운이 저하되면 인체의 수액대사를 조절하는 기능이 상실되어 체내에 노폐물이 쌓이게 됩니다. 생식기의 기능과 면역력의 저하로 골반강의 혈류가 원활하지 않아 발생할 수 있습니다. 비허형, 신허형으로 나누어 치료하게 됩니다.

여의도정성한의원에서는 질염이 자주 재발하는 이유가 무엇인지 상담을 통해 정확한 원인을 찾고 스트레스, 성관계, 과도한 청결제의 사용 등 질염을 악화시키는 생활 패턴을 변화시킬 수 있도록 합니다. 또한 면역력을 저하시키는 체내 불균형을 확인하여 질 내부의 건강한 항상성을 유지할 수 있도록 돕습니다.

여의도 정성한의원에서는 1:1 맞춤상담과 맥진, 복진을 통해 질염/냉대하의 정확한 원인을 파악하고 침치료, 약침치료, 뜸/온열치료, 한약치료 등을 개인의 증상과 체질에 맞게 처방합니다.

상담 및 예약

진료시간

  • 월~금 : 오전 10:00 ~ 오후 07:30

  • 토요일, 공휴일 : 오전 11:00 ~ 오후 03:00

  • 모두 점심시간 없이 진료

  • 일요일 휴진

오시는 길

백상빌딩 3층 (여의도백화점 맞은편)
대중교통 이용시
시내버스: 영등포11, 153, 162, 261, 262, 362, 461, 503, 753, 5012, 5623, 5609, 6513, G7625, 700, 7007-1
지하철: 여의도역 5번 출구 5분거리
자가용 이용시
서울시 영등포구 국제금융로6길 30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35-2)
주차안내
건물 지하주차장 이용시 2시간 무료
(지하주차장 이용시 주차할인권 받아가세요)